알리바바가 출자한 디지털 저작권 관리 시스템 ‘비트마크’ 300만달러 확보

이제니 기자 2019-09-04 14:46 News DN 50.00

블록체인의 디지털 저작권 관련 스타트업 비트마크(Bitmark)는 초기 투자 시리즈 A에서 300만달러(약 35억원)를 조달했다고 PRNewswire가 보도했다. 이발표에 따르면 대만의 전자 대기업 HTC나 중국의 알리바바 등이 출자했다.

조달한 자금은 판매나 마케팅의 확대에 사용하는 것으로 여겨진다. HTC와 알리바바 외에 벤처 캐피털의 WI Harper와 가상화폐에 특화한 투자기관 DCG그룹도 출자했다.

비트마크의 디지털 저작권 시스템은 모든 종류의 디지털 자산에 대해 유일한 소유권을 할당함으로써 블록체인 기술의 특징을 훌륭하게 확대 적용하고 있다. 또한 블록체인 에코 시스템의 성장에 있어서 중요한 첫 스텝으로 모범적인 케이스이다.

한편 비트마크(Bitmark)는 아시아 최대의 음악 네트워크 KKBOX 등과 제휴해, 디지털로 스트림되는 음악의 저작권을 기록하는 비트마크(Bitmark)의 프로바이더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현재 비트마크는 UC 버클리, H2 및 Pfizer와 제휴하여 디지털 재산권의 보다 더 나은 생태계 구축에 노력하고 있다.


이제니 기자 (news@dailycoinews.com)의 기사 더 보기

- 데일리코인뉴스는 현장의 목소리를 우선합니다(news@dailycoinews.com) -

- 기사에 사용된 모든 자료에 대한 책임은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자ⓒ Daily Coin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등록시 비트코인 가격
BTC-USD : $ 10,583.00 USD (API by Bitfinex)

Write

Leave a Comment

Write As a Reporter
Web Summit 2019 2019-10-21 09:59
Amazon for his support and guidance to A... 2019-10-21 09:54
Hong Kong Institute of Bankers Annual Ba... 2019-10-21 09:5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