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루프, ‘비짓미 전자방명록 서비스’ 이용자 3만 돌파

김경화 2020-08-21 09:38 COIN INFO DN 50.00

국내 대표 블록체인 기업 아이콘루프(ICONLOOP, 대표 김종협)가 자사 QR전자명부 서비스인 ‘비짓미(VisitMe, www.visitme.app) 전자방명록 서비스’가 무상 지원 2개월 만에 신청업체 2백 개, 이용자 수 3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비짓미 전자방명록 서비스'는 확진자 동선 파악을 위해 수기로 작성해 왔던 기존의 방문자 명부를 디지털화하는 QR전자명부 서비스이다. 업장에 비치된 QR코드를 방문자가 직접 스캔함으로써 간편하게 방문인증하는 방식으로, QR코드 스캔을 위한 별도의 장비나 인력이 필요하지 않으며 서비스 신청 시 QR코드 패키지까지 제공해 도입 부담을 대폭 줄였다. 아이콘루프는 지난 6월부터 본 서비스를 무상 제공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노력에 동참해 왔다.

 

서비스 무상 제공 2개월이 지난 현재 2백 개 이상의 업장이 서비스 도입을 신청한 상태로, 이용자 수도 3만 명을 넘었다. 특히 서울월드컵경기장 등 체육시설, 콘래드호텔 및 힐튼호텔 등 대형 호텔과 공유형 오피스 등 다양한 시설에서 ‘비짓미 전자방명록 서비스’를 도입하였으며, 20여 개 교회에서도 적극적으로 이용 중이다.

 

아이콘루프 관계자는 ‘비짓미 전자방명록 서비스’가 단기간 내에 빠르게 확산될 수 있었던 이유로 업장별 특성에 맞춘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는 점을 꼽았다. 편의점, 카페 등 불특정 다수가 방문하는 업장에는 별도의 앱 설치 없이 QR코드 스캔 후 개인정보 입력만으로 간단한 방문인증이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교회 및 병원, 학원 등과 같이 동일한 방문자가 반복적으로 오가는 시설의 경우 ‘비짓미’ 앱을 통해 방문자 정보를 사전 입력해 두면 추가적인 인증 절차 없이 방문자의 QR코드 스캔만으로 신속하고 편리하게 방문인증이 가능한 형태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수기 방명록과 달리 각자의 휴대폰 단말기를 활용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작성자 간 개인정보 유출 염려가 없고 펜 등의 감염 매개체 공유 문제로부터 자유로우며, 디지털화된 출입 이력을 바탕으로 확진자 발생 시 신속·정확한 대응이 가능하다는 점도 본 서비스의 큰 장점이다.

 

아이콘루프 김종협 대표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신속·정확한 확진자 추적 및 대응의 중요성이 다시금 대두되는 가운데, 아이콘루프는 국내에서 코로나19가 종식되는 시점까지 본 서비스의 무상 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다”라고 밝히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블록체인 기업으로서 기술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이바지할 것”이라 덧붙였다.

 

한편, 본 서비스에 대한 무상 지원 신청은 ‘비짓미 전자방명록 서비스 사이트(www.visitme.app/guestbook)’에서 가능하다.

 

- 데일리코인뉴스는 현장의 목소리를 우선합니다(news@dailycoinews.com) -

- 이 기사는 개인적인 의견과 견해를 나타내는 것으로 본사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 기사에 사용된 모든 자료에 대한 책임은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언론사 규정 및 본사 내규상 부적절하거나 타인에게 해가 되는 언어 및 내용이 포함된 기사, 타 사이트 홍보 기사 등은 작성자의 허락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저작권자ⓒ Daily Coin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등록시 비트코인 가격
BTC-USD : $ 11,870.00 USD (API by Bitfinex)

Write

Leave a Comment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