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가상화폐 및 FX 관련 피해건수가 2017년 대비 4배 증가

1인당 평균 피해 액수는 1/4로 줄어

James Lee 기자 2019-05-21 13:25 News DN 50.00

영국금융규제당국인(FCA)는 21일에 발표한 보고서에서 2018·2019년도의 영국 국내에서의 "FX·가상화폐 관련"사기 피해액이 약 2700만유로(약 380억원)에 달했던 것으로 밝혔다.

FCA에 따르면 2018년 영국 내에서의 일인당의 사기 피해액은 약 8,300만원에서 약 2,000만원으로 줄었으나, 1,824건에 이르는 사기 피해가 보고되어 2017년과 비교하면 약 4배로 늘었다. 게다가 그 보고 건수의 8할이 가상통화 관련의 피해 보고라고 말했다.

따라서 금융규제당국은 이러한 결과를 배경으로 가상통화와 관계된 리스크가 높은 파생상품에 대한 규제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밝히고 있다.

FCA의 사무국장 Mark Steward는 “모든 결정은 본인의 책임이 따르기 때문에, 정말로 그 거래가 정당한 것인지 판단을 위해서는 투자를 생각하고 있는 기업에 대해 스스로 리서치를 확실히 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가상통화 시장이 호조를 보이고 있는 만큼 투자사기 위험성도 그만큼 높아 질 가능성이 많기 때문에 충분한 주의가 필요하다 하겠다.


James Lee 기자 (news@dailycoinews.com)의 기사 더 보기

- 데일리코인뉴스는 현장의 목소리를 우선합니다(news@dailycoinews.com) -

- 기사에 사용된 모든 자료에 대한 책임은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자ⓒ Daily Coin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등록시 비트코인 가격
BTC-USD : $ 7,886.90 USD (API by Bitfinex)

Write

Leave a Comment

Lucas 2019-05-22 13:34

기사 잘 보았습니다.

전수미 2019-05-21 21:45

잘 보고 갑니다

Write As a Reporter
Blockchain Cruise 2019-06-25 08:50
Presenting EOS Israel to the Blockchain ... 2019-06-24 19:52
World Blockchain Forum in Singapore 2019-06-24 19:45
X